• 로그인
  • 회원가입
  • 현재접속자 82

대전 현충원 답사 후기

같은 대전에 살면서 현충원에 들를 기회가 얼마나 있을까? 아마 현충원에 안치 되어 계시는 분의 가족이 아닌 이상 찾아갈 기회가 없을거 같다. 나 또한 그렇다. 초등학교 중학교를 다니면서 현충원은 현장체험 하는 곳 이라 많이 생각 했다. 이번에 대한사랑을 통해 고등학생이 되어서 처음으로 현충원에 갔다. 어렷을때에는 학교의 행사로 갔지만 대한사랑의 회원으로 들어가니 느낌이 달랐다. 많이 얘기를 들어본 임시정부의 일원이신, 곽낙원여사의 묘와 그 옆에 계시는 김인선생님의 묘지를 방문했다. 처음의로 곽낙원여사의 묘비문을 읽게 될 기회를 얻어서 굉장히 뿌듲했다. 곽낙원여사와 김인선생님의 생애를 들으니 그 때 당시의 나라면 이렇게 할 수 있었을까 생각 했다. 그 다음 김흥규 선생님의 묘에 방문했다. 처음에 답사 자료집을 보앗을 때 익숙치 않은 이름이라 생소 했지만 자료집을 읽어보니 왜 이러한 준이 역사 교과서에 수록되지 않은지 생각했다. 그 다음 김 신 장군의 묘비에 갔다. 비교적 최근에 돌아가셨는데 난 이 사실을 왜 이저 알았을까? 의문이 들었다. 공군으로써 우리나라를 지키셨다는 사실에 너무너무 멋지셨다. 이어서 우리는 연평해전과 연평도 포격사건의 용사분들이 안치 되어 있는 곳으로 갔다. 이 사건이 나와 같은 시대에 일어 났단게 실감이 나지 않았다. 틀히 연평해전을 모티브로 한 영화를 보았기 때문에 뭔가 턱 막히는 느낌을 받았다. 이 분들이 대전현충언에 안치 되었다는 사실을 지금 안게 부끄러웠다. 용사들의 묘비 앞에 있는 새거같은 음료수캔이 무엇이가 마음을 적적하게 만들었다. 이 이후로는 친일파 김창룡의 묘로 갔다. 왜 있는지 모르겠다. 이번 현추언 답사를 갔다 와서 많은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었고 진정한 역사 교육을 할려면 현충원에 꼭 가야하는거 갔다. 우리가 서고 있는 이 땅을 김창룡을 제외하고 오늘 만난 분들이 일궈낸 뜨거운 결과물 같아 멋지다고 생각했다. 기회가 된다면 성인이 된 이후 한 번 더 방문 하고 싶다.

0
0
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
captcha
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

청소년대한사랑동아리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
공지 대한사랑 역사 특강 [인터넷 강의] 샤인shine 09-06 1,215
공지 동아리 목표와 회칙 (☆ω☆) 역사어벤져스 05-26 1,329
213 대한사랑 청소년단 2차 특강 후기 김정윤 01-20 131
212 대한사랑 2차 OT 후기 안소현 01-19 129
211 대한사랑 활동 각오(19/09/06~) scy411 01-12 145
210 대한사랑 청소년단 2번째 역사특강 후기 김규민 01-11 156
209 대한사랑 청소년단 OT 후기 김정윤 01-09 197
208 대한사랑 청소년 OT 후기 안소현 01-01 117
207 대한사랑 청서년단 OT 후기 규민 12-31 104
206 대한사랑 청소년단 OT 후기 이유진 12-31 103
205 대한사랑 청소년단 OT 후기 박승연 12-27 103
204 상암고등학교 입니다 홍찬기 11-21 156
203 첫 수업(김가현) Zd 11-10 162
202 첫수업 이나영 11-09 137
201 8.31 역사 첫강의 후기 sunhee 09-06 165
200 대한사랑 참여-4(8월10일) 로키 08-11 215
199 대한국민에게 고함 강의 후기 지욱 08-11 226
198 대한사랑 국내외 순회특강-대한국민에게 고함 강의 후기 블루스카이 08-10 158
197 수원청소년 박람회 후기 불갬 06-15 306
196 대전 현충원 답사 후기 불갬 06-15 298
195 수원청소년 박람회 참가 후기 피즈장인찬이 06-13 247
194 현충원 답사후기 찬이 피즈장인찬이 06-13 248